홈 > 내분비질환 > 갑상선 > 갑상선기능저하증

갑상선기능저하증

정의

갑상선에서 호르몬의 생산과 분비가 잘 되지 않아 체내에 필요한 갑상선호르몬 농도 부족으로 전신의 대사과정이 느려져서 나타나는 임상증후군을 말합니다.

원인

1) 자가면역성 갑상선염(하시모토병)
세계적으로 보면 요오드 결핍이 가장 흔한 원인이지만 우리나라와 같이 요오드가 풍부한 지역에서는 자가면역성 갑상선염이 갑상선기능저하증의 가장 흔한 원인입니다. 이는 자가항체가 갑상선을 파괴하면서 점진적으로 갑상선 호르몬 생성이 감소하게 되는 자가면역 질환 입니다.

2) 갑상선 손상
갑상선 절제 수술 이나 방사선 요오드 등의 치료가 가장 흔한 후천적 갑상선기능저하증의 원인입니다.

3) 갑상선염, 바이러스 감염, 선천적 갑상선 이상, 뇌하수체 선종과 이를 치료하기 위한 수술과 방사선 치료의 결과 등

증상

갑상선호르몬은 열과 에너지를 만드는데 필수적이므로 갑상선호르몬이 부족한 경우 전신의 대사과정이 느려집니다.

갑상선 기능 저하의 자가증상

많이 먹지도 않는데 체중이 증가한다.

기초대사량이 감소하여 추위를 견디기 힘들다.

얼굴과 손 발이 붓는다.

목소리가 쉬며 말이 어둔해진다.

장 기능이 저하되어 변비가 발생한다.

피부가 건조하고 푸석푸석하다.

쉽게 피로하고 근육통이 있다.

여성의 경우 월경량이 증가한다.

진단

1) 임상진찰
신체검진을 통한 소견을 확인합니다.
2) 혈액검사
갑상선자극호르몬(TSH)과 갑상선호르몬(T4 또는 T3) 등을 측정합니다.

치료

약물요법
갑상선기능저하증의 치료는 부족한 갑상선호르몬을 보충하는 것입니다.

갑상선호르몬을 투여할 때 모자라게 투여하면 갑상선기능저하증의 증상이 개선되지 않을 것이고, 너무 많은 양을 투여하면 오히려 호르몬과다로 인하여 골다공증, 심계항진, 빈맥 등 부작용이 있을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주기적인 호르몬검사를 통하여 용량을 조정하여야 합니다. 일부 갑상선염에서는 일정기간 치료 후 갑상선기능의 회복으로 호르몬제 복용을 중단할 수 있지만, 대개의 경우 평생 복용하게 됩니다. 몸에서 부족한 갑상선호르몬을 약으로 보충하는 것이므로 장기간 사용한다고 해서 특별한 부작용이 생기지는 않습니다.

치료를 하지 않거나 진단이 늦어지는 경우에 심장질환, 의식불명 등의 치명적인 합병증을 초래할 수 있으므로 적절한 치료가 중요합니다.

TOP